왼쪽부터 김성훈 한남대 학생팀장, 김성용 학생처장, 황길연 회장, 최승오 대외협력처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성훈 한남대 학생팀장, 김성용 학생처장, 황길연 회장, 최승오 대외협력처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남대

“모두가 어려울 때 학교 현장에서 꼭 필요한 곳에 사용했으면 좋겠습니다”

18일 한남대는 충남 논산에서 기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황길연 OK상사 회장이 한남대학교 측에 200벌의 방역복을 기증했다고 밝혔다. 방역복은 시가 300만원 상당이다.

황 회장은 학교 현장에서 방역에 힘쓰고 있고 필요한 물품인만큼 “꼭 필요한곳에 사용되길 원한다”며 학교측에 기증했다.

이번 기증은 대전국제미술교류회 회장인 한남대 김성용 학생복지처장과의 인연에서 비롯됐다.

황 회장은 “작은 기부이지만 학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공부하길 희망한다”며 “우리 지역의 대표 사립대학인 한남대에 마음을 전달할 수 있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