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한남대

한남대학교 국어교육과 교수들이 스승의 날을 맞아 학생들에게 특별한 선물을 전달했다.

15일 국어교육과에 따르면, 지난 14일 사범대학 강의실에서 ‘사제동행 장학금 수여식’을 갖고 교수들의 마음을 담은 장학금 350만원을 10명의 학생들에게 전달했다.

사제동행(교수)장학금은 15년 동안 이어지고 있는 국어교육과의 전통으로 스승과 제자가 함께 나아가자는 뜻을 담은 장학금이다. 이 학과 교수들은 1년에 약 700만원을 모아 학기마다 학생들에게 지급하고 있다.

재학생 대표 신보경(4학년) 학생은 “항상 저희를 따뜻하게 보살펴 주시고 올바르게 정진할 수 있도록 격려해 주시는 교수님들께 너무 감사하다. 교수님들께 항상 더 큰 사랑을 받아 앞으로 교단에 서게 되면 받은 만큼 학생들에게 베푸는 교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서영숙 학과장은 “학과 교수들이 학생들의 학업을 격려하고 좀 더 나은 교육환경 조성에 도움을 주기위해 해마다 조금씩 마음을 모으고 있다”며 “학생들이 사랑을 받고 남에게 더욱 베풀 수 있는 교사가 되길 바라는 마음”이라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