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일보] 제42차 CBMC(기독실업인회) 한국대회가 오는 8월 12(수)-14(금) 3일간 무주 태권도원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 주제는 ‘견고한 기초 위에 미래와 희망으로’ 라는 진취적인 메시지로, 지난 42년 동안 다져온 견고한 틀 위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제42차 한국대회는 첫째 날 견고한 기초, 둘째 날 창조와 혁신, 셋째 날 미래와 희망이라는 각각의 주제 아래 특화된 프로그램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이러한 주제의 흐름은 광복 70주년의 의미를 되새기고 나아가 한국경제에 비전과 대안을 제시하는 중요한 기회가 될 것이다.

주요강사는 짐 펀스탈(Jim Frinstahl) 국제 CBMC 회장, 원팔연 목사(전주바울교회), 정성진 목사(거룩한빛 광성교회), 백동조 목사(목포사랑의교회)와 하형록 팀하스회장, 정갑영 연세대총장, 정몽준 아산재단이사장 등이며 그밖에 윤복희, 송정미의 특별공연 등이 선보일 예정이다.

CBMC는 크리스천 실업인과 전문인들의 모임으로, 비즈니스 세계의 리더들에게 복음을 전하고 양육하여 영적 비즈니스 리더로 세우는 일과 바른 경영을 통한 비즈니스 사회의 변화를 핵심사역으로 활동하고 있는 국제적인 단체이다.

CBMC는 세계 대 경제공황이 시작되었던 1930년 미국 시카고에서 태동하여, 1937년 미국 대도시 및 캐나다와 호주를 비롯한 나라들과 연합하여 국제단체로 발돋움 하였다. 현재 전 세계 95개국이 가입되어 있으며, 국제본부는 아리조나洲의 투산市에 위치하고 있다. 한국에는 1951년 한국전쟁 중에 소개되었고, 사단법인으로 등록된 초교파적인 단체로 정식명칭은 ‘한국기독실업인회(회장 두상달)’ 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cbmc #한국기독실업인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