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마디=AP/뉴시스】이라크 바그다드 서쪽으로 115㎞ 떨어진 라마디에서 16일 정부군과 이슬람국가(IS)가 충돌한 가운데 이 지역 주민들의 피난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이번 충돌로 2000여 가족이 떠났다고 이라크 관리가 밝혔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라크 #IS #이슬람국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