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일보 윤근일 기자] 국립과천과학관(관장 김선빈)이 국내 최대의 SF과학축제 'SF2014, Science & Future' 홈페이지(sf2014.sciencecenter.go.kr)를 공식 오픈하고, 오는 15일부터 티켓예매를 시작한다. 올해 'SF2014, Science & Future' 축제는 오는 9월 26일부터 10월 5일까지 9일간의 일정으로 국립과천과학관에서 환상적인 축제의 향연을 펼칠 예정이다.

과학관 관계자는 "최근 오픈된 SF2014 축제 공식 홈페이지는 축제를 손꼽아 기다려온 관람객들이 매일 수 백 명씩 방문하고 있으며, 예매와 관람문의도 크게 증가하고 있는 상태다."며 축제에 대한 관심에 기대를 나타냈다. 과천과학관은 SF우주과학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관련 산업 발전을 위해 SF영화제를 제외한 대부분의 프로그램을 무료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SF축제는 지난 2010년 과천국제SF영상출제로 시작했으며 올해 축제 명칭을 'SF2014'로 변경하여 과학을 기반으로 한 SF축제로서의 인문과학적 색깔을 보인게 특징이다.

올해는 '우주 저 너머'란 주제로, 외계생명체와의 만남을 테마로 한 'SF영화제' 및 과학자와 영화평론가가 함께 진행하는 '시네마토크'와 더불어 '우주 저 너머(전)', '올댓SF(전)', 'SF포럼', 'SF어워드' 등 SF와 과학의 접점을 다루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진행될 예정이다.

김선빈 국립과천과학관장은 "올해 SF2014는 세계적인 SF명작들을 25미터 초대형 돔스크린에서 감상할 수 있게 준비했고, SF영상 소설 만화 등 상용화된 SF창작물을 집중육성하기 위한 SF어워드를 신설하는 등 어느 때보다 알찬 축제가 될 것"이라며 "이번 SF2014 축제를 통해 SF영화에서 그려지는 미래사회가 과학기술과 인문학적 고민을 이어주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국립과천과학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