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일 오후 경북 포항시 남구의 한 아파트에서 소방당국이 태풍 '힌남노'로 인해 지하 주차장에서 실종된 주민 7명을 찾는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6일 오후 경북 포항시 남구의 한 아파트에서 소방당국이 태풍 '힌남노'로 인해 지하 주차장에서 실종된 주민 7명을 찾는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뉴시스

제11호 태풍 '힌남노'의 영향으로 경북 포항에서 9명이 실종된 것으로 파악됐다.

6일 경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41분께 포항시 남구 오천읍 A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7명이 실종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A아파트 1, 2차 주민들인 이들은 실종 약 1시간 전 아파트 관리사무실에서 '지하주차장에서 차량을 이동해달라'는 안내방송을 듣고서 집은 나선 뒤 연락이 두절됐다.

소방당국은 현재 해당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배수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같은 날 오전 9시46분께도 B아파트에서 60대 여성이 지하주차장에 있는 차량을 이동하기 위해 나갔다가 연락이 두절돼 가족들이 실종신고를 했다.

소방당국은 구조인원 57명과 장비 27대를 동원해 지하주차장 배수작업을 실시, 오후 3시35분께 실종자를 발견했다.

현장에서 발견된 이 여성은 이미 사망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날 오전 7시36분께도 포항시 남구 인덕동에서 한 남성이 구조를 요청한 뒤 연락이 끊겨 소방당국이 실종자를 수색하고 있다.

현재까지 태풍 힌남노로 인한 포항지역 실종자는 총 9명으로 파악되고 있다.

대부분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차량을 이동하다 실종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그러나 기관 등에 신고된 건수 이외에도 독거노인 등 실종자는 더 있을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뉴시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태풍 #힌남노 #포항 #포항아파트 #지하주차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