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윤 교수 초대전 성경을 그리다
이상윤 교수 초대전 ‘성경을 그리다’ 사진. ©배재대

배재대학교(총장 김선재) 광고사진영상학과 이상윤 교수가 오는 30일까지 서울시 종로구에 위치한 ‘스페이스 중학’에서 ‘성경을 그리다’라는 주제로 초대전을 연다.

이번 전시는 이 교수가 2018년 이후 4년 만에 개최한 개인전이다. 이 교수는 한국과 일본에서 다수의 개인전과 그룹전에 참여하며 왕성한 활동을 이어왔다.

이 교수는 이번 전시에서 기호로서의 성경을 있는 그대로 표현한 작품을 네 부문으로 구성해 전시했다. 첫 번째는 오래된 성경을 통해 신앙의 흔적을 기록했다. 두 번째 구성에서는 필사본 성경을 통해 절대자에게 간구하는 간절한 바람과 정성을 담아냈다. 세 번째 구성에서는 물을 통해 인간에게 잠재된 용량과 측량하기 힘든 믿음을 사진으로 표현했으며, 마지막으로 빛을 통해 작가가 신앙을 투영해보는 작업을 고스란히 사진으로 담아냈다.

이상윤 교수는 “이번 전시를 통해 자신의 신앙을 고백하고 미욱한 신앙의 모습을 렌즈를 담아 절대자의 숨결을 느껴보고 싶었다” 며 “코로나19로 인해 4년 만에 열리는 개인전인 만큼 많은 사람들이 찾아와 함께 공감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상윤 교수 초대전 성경을 그리다
빛을 통해 작가의 신앙을 투영해본 사진작품. ©배재대
이상윤 교수 초대전 성경을 그리다
필사본을 통해 절대자를 향한 간절한 바람과 정성을 담아낸 작품. ©배재대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배재대 #이상윤교수 #광고사진영상학 #성경을그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