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 ⓒ뉴시스

청와대는 4일 문재인 대통령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시기에 대해 "대면으로 개최될 가능성이 열려있는 6월 G7 정상회의 일정을 역산해서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문 대통령의 백신 접종 계획을 소개하는 춘추관 브리핑에서 이같이 말했다. G7 정상회의는 오는 6월11일부터 13일까지 영국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의 백신 접종 스케줄은 질병관리청의 매뉴얼과 외교 일정 등을 감안해서 정할 것"이라며 "현재 질병청은 전국민 대상 백신 선택권 주지 않고 있고 필수적으로 긴급 출국 필요한 경우 예외 경로를 마련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문 대통령도 일반 국민처럼 백신을 선택하지 않고 접종한다"고 설명했다.

/뉴시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대통령 #백신접종 #코로나백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