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15일 한국놀이시설안전기술원과 ‘아동 놀 권리 증진과 놀이 환경 안정성 향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한국놀이시설안전기술원 배송수 원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홍창표 부회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15일 한국놀이시설안전기술원(원장 배송수)과 ‘아동 놀 권리 증진과 놀이 환경 안전성 향상’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서 한국놀이시설안전기술원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놀이 환경 안전검사 및 위험 평가, 사고예방을 위한 안전교육을 진행함으로써 아동이 보다 안전하게 놀 수 있도록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홍창표 부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서 아동이 마음껏 뛰놀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한국놀이시설안전기술원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협약이 아동의 놀 권리를 증진하는데 큰 시너지를 발휘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놀이환경개선 캠페인 ‘어디든 놀이터’를 통해 아동 친화적 놀이 공간 마련, 놀 권리에 대한 인식개선 및 교육, 정책 개선 촉구 활동 등을 통해 아동의 놀 권리 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초록우산 #놀권리 #한국놀이시설안전기술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