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국민 10명 중 7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4차 재난지원금의 전 국민 지급에 공감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7일 나왔다.

여론조사 기관 리얼미터가 4차 재난지원금의 전 국민 지급 공감도를 조사한 결과 '공감한다'는 응답은 68.1%(매우 공감 38.8%, 어느 정도 공감 29.3%)로 나타났다. '공감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30.0%(전혀 공감하지 않음 18.0%, 별로 공감하지 않음 12.0%)로 조사됐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1.9%였다.

조사결과를 세부적으로 보면 전국 모든 권역에서 전 국민 지급에 공감한다는 의견이 많았다.

광주·전라(공감 77.3% vs. 비공감 20.7%), 부산·울산·경남(74.6% vs. 23.1%), 인천·경기(71.4% vs. 28.2%), 대전·세종·충청(70.3% vs. 29.7%), 대구·경북(64.3% vs. 31.5%), 서울(53.9% vs. 42.4%) 등 대부분 지역에서 전국민 지급에 공감한다는 여론이 다수였다.

연령대별로도 모든 연령대에서 비공감 대비 공감 여론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20대(공감 73.0% vs. 비공감 23.8%), 30대(공감 55.6% vs. 비공감 44.4%), 40대(66.7% vs. 33.3%), 50대(69.9% vs. 25.7%)와 60대(68.3% vs. 30.1%), 70세 이상(공감 75.6% vs. 비공감 22.9%) 등 모든 연령대에서 공감한다는 응답이 더 많았다.

이념 성향별로도 특별한 차이를 드러내지 않았다. 자신을 보수라고 응답한 이들 중 60.6%가 공감한다고 답했고, 비공감은 38.5%였다. 진보층(76.6% vs. 21.5%)에서는 공감한다는 응답이 보수층보다 더 높게 조사됐다. 중도층(62.1% vs. 35.7%)도 공감 응답이 더 높았다.

이번 조사는 지난 6일 전국 만 18세 이상 5621명에게 접촉해 최종 500명이 응답을 완료, 8.9%의 응답률을 보였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뉴시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재난지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