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동부간선·강변북로·내부순환·올림픽대로 등 곳곳이 통제된 6일 서울 성동교 인근 동부간선도로에서 갑작스레 물이 차오르고 있다.
서울 동부간선·강변북로·내부순환·올림픽대로 등 곳곳이 통제된 6일 서울 성동교 인근 동부간선도로에서 갑작스레 물이 차오르고 있다. ©뉴시스

서울 동부간선도로 교통통제가 해제됐다.

서울시는 지난 6일 통제했던 동부간선도로를 7일 오전 6시부터 전면 해제했다. 팔당댐 방류량이 1만3000㎥/s로 감소되고 중랑천과 한강수위(한강대교 7.1m)가 낮아졌기 때문이다.

올림픽대로와 강변북로의 경우 한강수위가 차량통제 해제까지 낮아지지 않아 통제가 계속되고 있다.

강변북로 마포대교~한강대교 구간, 올림픽대로 염창IC~동작대교 구간(여의상·하류 IC 통제), 노들길 노량진 수산시장~노들고가 등이다.

/뉴시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