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순흥 총장이 학생들에게 야식을 나눠주며 격려하고 있다.
장순흥 총장이 학생들에게 야식을 나눠주며 격려하고 있다. ©한동대

한동대학교(총장 장순흥)는 지난 15일 학생회관 앞 야외에서 기말고사를 맞은 학생들에게 야식을 나눠주는 ‘야식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장순흥 총장과 신성만 학생처장이 재학생 약 500명에게 빵과 음료를 직접 나눠주며 학생들을 응원했다.

장순흥 총장은 “코로나 사태에도 불구하고 학업에 열중하고 있는 학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이벤트를 진행했다”며 “이번 기말시험에도 우리 학교의 전통인 무감독 양심시험을 잘 이어나가길 바란다”고 학생들을 격려했다.

우제성 총학생회장은 “이번 학기는 코로나19로 인해 학생들에게 힘든 학기였지만, 총장님을 비롯해 많은 학교 관계자 분들이 수고해주셔서 학기를 잘 보낼 수 있었다”며 “기말고사 이벤트로 학생들을 응원해주신 총장님께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장순흥 총장은 중간고사 및 기말고사 기간에 학생들에게 아침밥과 야식을 제공하며 학생들을 격려하는 이벤트를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고 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