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기독교 미디어 사이트 '크로스워크(Crosswalk)'의 '아만다 아이들만(Amanda Idleman)'이 결혼생활에서 당신 자신을 배우자보다 낮추게 하는 3가지 방법을 소개했다. 

©unsplash
©unsplash

1. 결혼생활을 위해 기도할 것을 약속하라 

당신의 하루를 기도로 시작하는 것은 그리스도를 위해 오늘의 하루를 헌신하는 좋은 방법들 중 하나이다. 즉  기도를 통해 믿음의 삶을 산다는 것은 하나님을 당신이 만드는 모든 관계 안으로 깊이 초대하는 것을 의미한다. 

갈라디아서 2장은 "내가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혔나니 그런즉 이제는 내가 산 것이 아니요 오직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신 것이라 이제 내가 육체 가운데 사는 것은 나를 사랑하사 나를 위하여 자기 몸을 버리신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믿음 안에서 사는 것이라" 라고 말씀한다(갈 2:20).

당신은 이 본문 말씀처럼 배우자와의 결혼생활을 위해 기도할 수 있다. 무엇보다 당신이 배우자를 위해 주님과 같은 은혜의 마음을 갖게 해달라고 기도하라. 또 당신이 배우자를 사랑과 헌신의 마음으로 섬길 수 있게 해달라고 기도하라. 더 나아가 그리스도가 당신의 배우자를 향한 사랑을 통해 분명히 드러날 수 있게 해달라고 간구하며 모든 삶의 중심을 그리스도로 삼을 수 있길 바란다. 

2. 당신의 배우자와 더 자주 명확하게 소통하는 것을 연습하라

결혼생활에서 당신과 배우자 두 사람 간의 의사소통은 필수적이다. 사랑하는 배우자가 뭘 원하는지 모른다면 그나 그녀와 원활한 관계를 유지할 수 없을 것이다. 

예로 만일 당신의 배우자가 운동하는 것을 좋아한다면 당신은 배우자가 운동을 빠지지 않는게 그를 위한 것이라 생각해 계속 참여할 것을 강요할 것이다. 하지만 이는 당신 나름대로 배우자를 위한다는 합리화된 생각으로 그를 괴롭히는 일이 될 수 있음을 알아야 한다. 

이처럼 진정으로 배우자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알고 그것을 해주길 바란다면 바쁜 삶의 스케줄 가운데 잠시 멈추어 배우자의 말을 들을 수 있어야 한다. 어떤 상황이라도 당신이 먼저 행동하기 전에 배우자와의 대화를 통해 마음을 알 때 진정 합력해서 선을 이룰 수 있게 될 것이다. 

3. 어떤 상황 가운데라도 사랑이 충만할 수 있게 노력하라 

하나님께서는 당신이 선을 행하되 지치지 말라고 말씀하신다(갈 6:9). 결혼생활은 갈 길이 멀기에 둘 다 지칠 수도 있다. 그러기에 당신은 배우자를 사랑할 마음의 공간을 잃어버리지 않기 위해 이러한 피곤함과 싸워 이겨야 한다. 

과연 사랑이 무엇인지 생각해 볼 수 있다는 것은 당신이 배우자와 사랑을 유지하기 위해 노력을 해야 함을 의미한다. 두 사람 간의 사랑을 유지하는 것은 함께 시간을 보내기로 약속하고, 함께 웃고, 서로 친밀한 관계를 맺고, 서로 터놓고 말하는 것등을 의미한다. 결혼생활의 해가 거듭되고 서로 책임감이 커지며 부부로서 사랑을 유지하는 것은 점점 더 어려워 보일 수 있지만 전혀 불가능한 것은 아니다.

결혼한 부부로서 당신과 배우자는 매일 서로에게 사랑을 주고 섬길 기회를 갖게 된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두 사람 가운데 점점 더 많은 것을 통해 역사하실 것임을 믿길 바란다. 당신과 배우자 두 사람은 부족하고 연약할찌라도 하나님께서 그 부족한 부분을 채우고 가장 좋으로 채워나갈 것임을 기억하라.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결혼생활 #배우자 #3가지 #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