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대 개교 81주년
오는 23일 한신대 경기캠퍼스 샬롬채플에서 한신대 개교 81주년 기념예식이 진행된다. ©한신대

한신대학교(총장 연규홍)는 오는 23일 오전 11시 경기캠퍼스 샬롬채플에서 ‘한신대학교 개교 81주년 기념예식’을 진행한다. 이날 행사는 ▲한신대 개교 81주년 기념 예식 ▲제27회 한신상 수상식 ▲휴먼케어서비스센터 개소식 등으로 진행된다. 정부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행사를 진행하며, 유튜브 ‘보라, 한신대TV’로 생중계 한다.

1부 개교 기념 예식은 나현기 교목의 인도, 정춘 교수의 반주로 시작되어 김효배 한신대 총동문회장장이 기도를 맡고,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장인 이건희 목사가 ‘네 발에서 신을 벗어라!’라는 주제로 말씀을 전한다.

이날 진행되는 ‘제27회 한신상 수상식’에서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한신상을 수여한다. 한신대의 민주화 전통과 그 뜻에 부합하고 우리 사회 발전에 크게 공헌한 인물에게 수여하는 ‘한신상’은 장준하 선생, 문익환 목사, 김대중 前 대통령이 수상한 바 있다. 지난 3월 한신상심사위원회(위원장 민홍기 한신학원 이사)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한신상을 수여하기로 결정했다. 이날 김상근 KBS 이사장과 곽상욱 오산시장은 축사를 전할 예정이다.

2부에서는 ‘한신대학교 휴먼케어서비스센터’ 개소식이 진행되며, 조규청 휴먼케어서비스센터장의 센터소개, 박진탁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 이사장·문경희 경기도의회 부의장의 축사, 정태기 치유상담대학원대학교 총장·이인영 강북구보건소장의 영상축사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한편 1940년 서울에서 조선신학원으로 출발한 한신대는 1980년 경기도 오산에서 종합대학으로 새롭게 출발했다. 한신대는 지난해 개교 80주년을 맞아 ‘평화·융복합 교육의 아시아 대표대학’을 새로운 비전으로 삼고 ‘글로벌 평화 리더’를 양성하기 위해 박차를 가했다.

또한 한신대는 ‘제2의 창학’을 선언하고 ‘AI빅데이터’와 ‘휴먼케어서비스’ 특성화 전략을 수립해 한신 100년을 향한 첫 걸음을 내딛었다. 지난해 12월에는 ‘AI 빅데이터센터’를 설립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갈 인재를 양성하는 한편, 이번 개소하는 ‘휴먼케어서비스센터’를 통해 심리상담, 헬스케어 등의 프로그램 활동으로 평화 나눔을 실천할 예정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신대 #개교81주년 #연규홍총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