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성결교회 성금기탁
 ©공주시

공주시 중학동(동장 전홍남)은 설 명절을 앞두고 생활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잇따르고 있다고 1일 밝혔다.

공주성결교회 박상호 담임목사 등은 최근 중학동을 방문해 어려운 이웃에 써 달라며 현금 200만원을 전달했다.

박 목사는 “성탄절 감사헌금을 전액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했다.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또한, 견과류 20세트와 보온 물주머니 10개를 중학동에 기증한 박명순 공주시 자원봉사센터장은 “자원봉사 학생들이 포장디자인은 물론 칼로리를 계산하여 어르신들이 섭취하기 용이하도록 견과류 만들었고, 홀몸 어르신들이 따뜻하게 생활 할 수 있도록 보온 물주머니를 제작했다”고 말했다.

전홍남 동장은 “어려운 시기임에도 각처에서 도움을 주심에 감사하며, 어려운 이웃들을 조속히 방문해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새싹어린이집 이혜숙 원장도 최근 어린이집 소속 원아들이 용돈을 아껴 모은 저금통 50개(27만 4,700원)를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지낼 수 있도록 사용해 달라며 기탁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공주성결교회 #공주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