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연세대

연세대 캠퍼스타운사업단은 서울시 캠퍼스타운사업의 일환으로 『2020년 캠퍼스타운사업 창업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에는 총 207개의 창업팀이 신청해 연세대 캠퍼스타운의 창업 열기를 확인할 수 있었다. 1차 서류심사와 2차 발표평가를 거쳐 60개 팀을 최종 선발했다.

‘캠퍼스타운사업’은 대학의 인적, 물적, 지적 자원과 공공자원을 결합해 일자리와 주거 등 청년문제를 해결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추구하는 사업이다. 연세대는 2020년 서울시가 주관하는 캠퍼스타운사업에 ‘종합형’으로 선정됐다. ‘종합형’은 청년 창업을 중심으로 주거, 문화, 상권, 지역협력 등의 분야를 아우르는 사업으로 4년간 100억 원이 지원된다.

연세대는 ‘시작(Start-up)이 시작(Start)되는 신촌(Sinchon)’이라는 슬로건을 내세워 서울 서북권 창업거점공간인 S3(에스큐브)를 신촌에 위치한 서대문구청 소유 건물에 조성하고 다양한 창업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사업 1차년도인 올해에는 총 19억 8000만원의 사업비가 지원되며 청년창업거점공간 S3(에스큐브)를 조성해 창업공간 제공 및 우수 창업기업 사업화 지원,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우수팀들의 아이디어를 고도화시킬 계획이다.

최종 선정된 60개 팀은 5월부터 창업교육, 창업팀 네트워킹, 사업화지원 등 창업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추후 성과평가를 통해 총 상금 천백만원에 달하는 본선대회를 진행하며 추가로 하반기에는 창업거점공간 S3(에스큐브)에 입주 혜택을 받게 된다.

손홍규 연세대 캠퍼스타운사업단장은 “이번 창업경진대회를 통해 스마트시대에 걸맞는 우수창업팀을 발굴할 수 있었다. 이를 통하여 연세대는 서울 서북권 캠퍼스타운의 거점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연세대 캠퍼스타운사업단은 본 사업을 통해 대학과 지역의 상생발전을 유도하고 연세대가 창업의 전진기지가 될 수 있는 성공적인 기틀을 마련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적극적 노력을 계속할 예정이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