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싱데이
©여의도순복음교회 제공

[기독일보 이나래 기자] 여의도순복음교회(담임목사 이영훈)는 국제구호개발 NGO 굿피플, 서울시, CJ제일제당, 서울특별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서울특별시 사회복지협의회와 공동으로 오는 22일 오후 1시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여의도공원 문화의 마당에서 [2015 희망나눔 박싱데이] 행사를 개최했다.

2013년부터 시작된 [희망나눔 박싱데이]는 서울시 저소득층, 독거노인, 다문화가족, 기초생활수급자 등의 소외 이웃을 돕는 행사로 올해는 18억원 상당, 23가지의 생필품을 1만 8천개의 상자에 담아 서울시 푸드뱅크를 통해서 전달되었다.

행사는 굿피플 홍보대사인 연기자 문천식, 아나운서 박윤신의 사회로 진행되었으며, 바이올리니스트 코니는 축하공연으로 자리를 빛냈다. 이 날 오후 1시 30분부터 희망나눔 박싱데이 기부 전달식 및 박스 만들기 VIP 시연 행사가 진행됐다.

전달식에는 굿피플 이영훈 이사장(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목사)과 진중섭 회장을 비롯해 새누리당 박윤옥 의원, 서울특별시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이연배 회장,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황용규 회장,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진남 장로회장, 영등포구 조길형 구청장, 서울특별시 희망복지과 안찬율 과장, CJ제일제당 엄영동 부장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 자리에서 굿피플 이영훈 이사장은 “올 겨울, 혹독한 추위 속에 더욱 힘든 시간을 맞이할 소외 이웃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낼 수 있도록 ‘2015 희망나눔 박싱데이’에 함께 해주신 모든 분께 감사 드린다”고 말하며 “우리 주변의 소외된 이웃들을 돌아보고 따뜻한 손길을 전하는 귀한 나눔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매년 예산의 3분의 1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하여서 사용하고 있으며 도움이 필요한 더 많은 이들에게 예수님의 사랑이 전달되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여의도순복음교회 #굿피플 #서울시 #박싱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