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일보] 이슬람국가(IS)에 가담, 한국 사회에 큰 충격을 줬던 김 군이 어쩌면 사망했을지도 모른다는 소식이다.

30일 정보당국과 중동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현지시각으로 지난 23일 미국과 요르단 연합군이 시리아 북부 이슬람국가 근거지 라카 일대 대규모 공습이 감행됐고 특별히 연합군의 공격 대상에는 김 군이 소속된 외국인 부대도 포함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김 군은 이 이슬람국가 분파 내 200여 명으로 되어 있는 외국인 부대에 있었으며, 이 부대 부대원 80여 명 이상이 공습으로 말미암아 사망했다고 한다.

이 소식통은 사망 후 최대 24시간 내 매장해 버리는 이슬람 장례 풍습으로 말미암아 시신 확인이 불가능, 사실상 김 군 사망 여부를 확실하게 확인할 수는 없지만 김 군이 소속된 부대원 상당수가 사망했다는 것은 사실이라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슬람국가 #IS #김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