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서울세계불꽃축제 대상 사진   ©한화

[기독일보 박성민 기자] ㈜한화(대표이사 최양수)는 오는 3일과 14일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2015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개·폐회식 불꽃행사를 연출한다고 2일 밝혔다.

2015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의 시작을 선언하는 개회식 행사는 3일 저녁 7시 30분부터 10시 30분 사이에 진행되며 개회식 행사에서 ㈜한화는 광주월드컵경기장 및 풍암호수공원(광주광역시 서구 풍암동 소재) 일원에서 개회선언부터 피날레 연출까지 다채로운 불꽃행사를 연출한다.

이날 ㈜한화는 빛고을 광주에서 여름밤 하늘을 아름답게 수놓는 불꽃으로 세계 젊은이들의 가슴에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빛의 이야기를 통해 세계 젊은이들에게 과거와 현재 그리고 앞으로 나아갈 우리의 미래를 보여주고, Light Up Tomorrow(창조의 빛, 미래의 빛)라는 주제로 대한민국과 남도의 신명, 젊은 지성의 창조적 열정을 불꽃으로 형상화할 계획이다.

㈜한화는 서울세계불꽃축제, 부산불꽃축제를 비롯해 1986년 서울아시안게임, 1988년 서울올림픽, 2002년 한일월드컵, 2014년 인천아시안 게임과 같은 국제행사에서 불꽃행사를 연출한 바 있으며, 각종 해외행사에 참가해 ㈜한화의 뛰어난 불꽃연출기술을 세계에 알리고 있다. 특히 2010 독일 파이로날레(pyronale) 국제불꽃대회에서 관객상 1위, 2014 중국 장사(長沙) 국제연화대회에서 3등을 수상한 바 있다.

1964년 불꽃사업을 시작하여 올해로 52년째 사업을 계속하고 있는 ㈜한화는 앞으로도 새롭고 다양한 불꽃프로그램과 안전하고 효과적인 불꽃연출기술을 개발하여 고객 감동을 실현할 계획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