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석구 변호사가 동성애 규탄 발언을 하고 있다.   ©이동윤 기자

[기독일보 이동윤 기자] 기독교 등 시민단체들이 서울시의 서울광장 동성애자 퀴어축제 허용방침에 반발하며 4일 서울시청 앞에서 시민단체 회원들과 함께 규탄대회를 진행했다.

동성애퀴어광란축제저지연대운동본부, 예수재단 등 시민단체들이 주최한 이날 규탄대회에서 참석자들은 '동성애 OUT' 등 플래카드를 흔들며 동성애의 문제점을 소개하는 책자를 배포하는 등 동성애 반대와 동성애 축제 불허를 촉구했다.

참석자들은 "대한민국의 심장 서울시청 광장에서 개최되는 퀴어 축제는 대한민국의 멸망을 자초하는 행위이기 때문에 취소돼야 한다"며 "에이즈 창궐과 가정파괴, 출산이 없는 동성애로 파생되는 국가 경쟁력 약화 등에 대해 서울시의 대안이 뭔지를 밝혀라"고 서울시를 강하게 비난했다.

이날 규탄발언을 전한 서석구 변호사(대한민국천주교모임 상임대표)는 먼저 해외 동성애 찬반 실태에 대해 "2012년 국제동성애협회(ILGA)의 보고서에 의하면 전세계 193개국 중 78개국이 동성애를 '불법'으로 간주하고 합법화한 나라는 14개국에 불과했다. 2001년 네덜란드가 처음으로 동성결혼을 법적으로 허용한 이후 벨기에, 캐나다, 스페인, 덴마크, 노르웨이, 스웨덴, 포르투갈, 아이슬란드, 남아공,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뉴질랜드, 프랑스 등 14개 국가가 동성결혼을 허용하고 있다. 프랑스의 경우 헌법재판소가 동성애 금지를 합헌이라고 했음에도 동성애를 합법화하자 프랑스에서 동성결혼 합법화 반대 시위에 100만명(주최 측 추산)이 운진했다"고 설명했다.

▲동성애 반대 및 축제 불허를 촉구하고 참석자들.   ©이동윤 기자

서 변호사는 "박원순 시장이 한국이 아시아 최초로 동성결혼을 허용하는 나라가 되기를 원한다고 했고 드디어 서울시민의 광장인 서울시청광장을 동성애축제에 내주다니 제정신인가"라며 "교계 및 다수의 시민단체들은 동성애가 국민의 성도덕을 황폐화시키고 동성애로부터 발병하는 비율이 높은 에이즈에서 국민보건을 지키기 위해 동성애 반대에 나선 것"이라며 박 시장을 맹비난하며 동성애 반대 이유를 밝혔다.

서 변호사는 이와 함께 "'목사와 교회가 동성애는 죄악이라고 설교나 교육했을 경우 1000만원 이하의 벌금이나 2년 이상의 징역형을 받게 된다', '동성애자들의 결혼주례 부탁을 거절하지 못하며 결혼장소로 예배당 사용도 금하지 못하게 된다' 등의 동성애 차별금지법이 시행된다면 양심의 자유와 종교의 자유 및 혼인과 가족생활을 보장한 헌법 제36조에 반하는 것"이라고 우려를 나타냈다.

더불어 "2013년 뉴욕에서 열린 게이 프라이드 퍼레이드에서 성조기 대신 동성애 상징인 무지개 깃발을 들고 미국 국가의 마지막 가사인 '용감한 백성의 땅'(the home of the brave) 대신에 '동성애자를 위한 땅'(the home of the gay)로 바꿔 불렀는데 기가 막힌다"며 "성경은 동성애가 하나님의 거룩한 창조질서를 거스르는 패역한 행위로 가증하며 부끄럽고 불의한 일이라고 했다. 동성애로 멸망한 소돔의 교훈을 깨달아 영적전투에 나서야 한다"고 역설했다.

▲이날 집회 참석자들은 한목소리로 동성애 축제를 용인한 서울시와 박원순 서울시장을 비판했다.   ©이동윤 기자

한편, 주최 측은 배포한 '동성애가 입법(합법)화 되면-시민인권헌장 뒤에 숨겨진 차별금지법' 책자를 통해 ▲동성애로 인한 가정 파괴 ▲군부대 위계질서 파괴 및 국가안보 위험 ▲동성애로 인한 에이즈 발병의 위험성 ▲국가 재정 파탄 등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또 주최 측은 책자에서 "혹시 청소년기에 있는 댁의 아드님이 남의 집 아들과 항문성교를 하며 동성연애를 한다면 어떤 심정일지 상상해본 적이 있는가. 댁의 딸아이가 다른집 딸아이를 데리고 와서 결혼할 상대자라고 인사를 시킨다면 어떻게 되겠는가. 전국에 계신 학부모 여러분, 동성애는 비행청소년들에게 해당되고 우리 자녀는 착하기에 상관없다고 여길 수 있지만 그렇지 않다. 잘못된 성교육으로 댁의 자녀들도 동성애에 대해 대수롭지 않게 여기며 문제없다는 의식에 젖을 수 있다. 동성애 알바가 생길 정도이지만 정작 정부정책은 오히려 학생들의 인권을 앞세워 동성애를 조장하는 현실"이라며 우리 사회에 퍼지고 있는 동성애 문제의 심각성을 경고하기도 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동성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