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륙선교회는 30일 서울 종로구 대학로3길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에서 사무총장 이취임 감사예배를 가졌다. 사진은 사무총장 이취임 감사예배   ©윤근일 기자

[기독일보 윤근일 기자] 전세계 오대양 육대주를 목표로 설립된 오륙선교회(회장 임규일 목사, 사무총장 성홍모 목사)가 30일 사무총장 이취임 감사예배를 드리고 40년간 발전시켜주신 하나님께 감사하며 전임 사무총장과 신임 사무총장에 대한 각각의 감사와 기대를 나타냈다.

이날 서울 종로구 대학로3길에 위치한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소예배실에서 열린 감사예배에서 전임 박창환 사무총장은 이임사를 통해 "성홍모 목사님이 신임 사무총장으로 취임했다"며 "선교회 구성원들이 선교회의 업그레이드를 위해 관심을 가져달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선교회가 40년이 되었는데 사람 나이 40이면 스스로 책임을 질 나이"라며 앞으로 세계선교를 책임지는 오륙선교회에 대한 기대를 나타냈다.

신임 성홍모 사무총장은 신임사에서 "선교회 현장에서 일하게 하여 주신 하나님께 감사하다"며 "전임 박창환 총장님 때 오륙선교회를 도우시는 손길이 계속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선교회 발전에 대한 모두의 관심을 요청했다.

오륙선교회 임규일 회장은 기도에서 지금까지 선교회를 인도해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리며 선교회를 위해 헌신해온 박창환 전 총장의 남은 여생과 성홍모 신임 총장의 성령충만과 복음선교역사 확장을 위해 기도했다. 오륙선교회 방석기 전 회장은 이임축사서 박창환 전 총장의 조직력 인간력 행정력으로 선교회가 많은 발전을 이뤄왔음을 언급하며 박창환 전 총장에 대한 공로를 치켜세웠다. 조남국 목사는 "성홍모 총장님이 현명하신 분이고 성실하신 분"이라며 "오륙선교회가 크게 부흥할 수 있도록 기도해달라"고 요청했다.

오륙선교회는 30일 서울 종로구 대학로3길에 위치한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소예배실에서 사무총장 이취임 감사예배를 가졌다. 사진은 신임 성홍모 사무총장(왼쪽)과 전임 박창환 사무총장(오른쪽)   ©윤근일 기자
오륙선교회는 30일 서울 종로구 대학로3길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에서 사무총장 이취임 감사예배를 가졌다. 사진은 단체사진 촬영하는 선교회 일원들   ©윤근일 기자

한편 이날 설교를 전한 유의웅 증경총회장은 고린도전서 15:9절에서 10절까지를 본문으로 한 '은혜 위에 은혜'라는 설교를 통해 "박창환 전 총장님은 오륙선교회의 사무실과 선교자금 확충에 기여하신 분"이라며 "은혜를 더하시는 하나님이 성홍모 총장님에게 함께하실 것과 성홍모 총장님이 선교회 사역을 잘 감당할 줄 믿는다"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오륙선교회 #성홍모 #박창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