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금 2억여원을 실은 현금수송차량이 도난당했다.

10일 오전 3시 28분께 부산 금정구 경부고속도로 구서톨게이트에서 현금 2억1,900만원이 현금수송차량이 도난당했다.

도난 차량은 11분 만에 부산 금정구 청룡동 보호관찰소 앞에서 발견됐지만 8개에 나눠담은 현금 자루는 모두 없어졌다.

3명이 한 조로 근무하는 현금수송차량은 이날 경북 칠곡에서부터 고속도로 요금소를 돌며 현금을 수거해 왔고, 구서톨게이트에서 2명이 현금 인수를 위해 영업소로 들어가고 대기 중인 나머지 1명이 화장실에 간 사이 차량을 도난당했다.

이들은 경찰에서 "차량 시동을 끄고 열쇠를 꽂아둔 채 자동키를 이용해 문을 잠그고 화장실에 간 사이 차량 비상벨이 울려 나가보니 차량이 회차로로 빠져나가고 있었다"고 진술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현금차량도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