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여의도 스케이트장
▲오는 22일 개장하는 서울 여의도 스케이트장. ©서울시 페이스북

[기독일보=사회] 가족과 친구, 연인과 함께 즐길 수 있는 3,300㎡ 규모의 스케이트장이 서울 여의도공원 내 '문화의 마당'에 만들어졌다.

지난 3일 서울시는 "기업 및 시민단체와 뜻을 모아 여의도공원 중앙에 스케이트장을 새로 조성했다"고 밝혔다.

해당 스케이트장은 오는 22일부터 내년 2월 14일까지 총 55일 동안만 운영되며, 아이스링크장의 규모는 70×30m로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 스케이트장과 비슷하다.

매일 오전 10시에서 오후 9시 30분까지 운영되며 1시간 30분을 기준으로 입장료 1,000원, 스케이트 및 헬멧 대여료 1,000원이다.

일일권을 끈을 시에는 입장료 3,000원에 대여비 1,000원이 별도로 붙고, 시즌권을 끊으면 대여비를 포함해 2만 원으로 자유롭게 이용 가능하며, 내년 2월 14일까지 운영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스케이트장 #서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