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요한 목사

사랑의 하나님!

사랑의 빚은 영원히 갚을 수 없습니다. 한평생을 빚 갚는 마음으로 살겠습니다. 그리스도께 진 빚을 이웃 사람들에게 갚겠습니다. 그리스도께서 사랑하시고, 죽으시고, 귀하게 여기는 이들에게 사랑을 갚게 하옵소서. 그리고 그 사랑 안에 있는 자유를 누리게 하옵소서. 내게 빚진 자를 사하여 주게 하옵소서. 영원히 갚을 수 없는 빚을 지었는데, 그 빚을 갚게 된 빚진 자의 자유, 마음의 감격을 누리며 살게 하옵소서. 우리가 서로 사랑해야 한다는 것을 잘 알고 있습니다. 사랑해도 되고 안 해도 된다가 아닙니다. 사랑 받을 때 사랑하고 사랑 받지 않으면 사랑하지 않아도 된다는 것도 아닙니다. 절대적인 의무로 여기고 빚을 갚는 다는 마음으로 사랑하게 하옵소서.

기쁜 마음으로 빚을 갚게 하옵소서. 사랑의 빚이 무엇인지를 깊이 알게 하옵소서. 당연히 갚고, 그리고 즐거운 마음으로 갚게 하옵소서. 사랑의 의무를 다하기 전에는 양심에서, 신앙에서 절대 자유하지 못함을 깨닫게 하옵소서. 빚을 청산하여 자유인이 되게 하옵소서. 서로 사랑하는 것 외에는 아무에게도 빚을 지지 말라 하십니다. 저는 알게 모르게 많은 사랑을 받고 삽니다. 사랑의 빚은 얼마든지 지라 하십니다. 사랑의 빚은 지고, 또 갚고, 사랑의 빚에 대한 민감한 의식을 가지고 항상 살게 하옵소서. 주지도 않고 받지도 않겠다는 잘못된 마음을 버립니다. 겸손과 온유의 마음을 주옵소서. 사랑을 받지 않은 자처럼 생각하는 교만으로부터 벗어나게 하옵소서.

하나님을 섬기는 동기와 방법의 근본은 사랑에 있습니다. 거룩한 사랑에 대한 응답으로 바치옵니다. 네 이웃을 네 몸같이 사랑하라는 의무를 귀히 여기게 하옵소서. 이웃을 사랑하여 이웃에게 해로운 일을 하지 않게 하옵소서. "그러므로 사랑은 율법의 완성입니다."(롬13:10) 하나님 사랑에 한 번 매여 하나님의 노예가 되어 자유로운 종이 되게 하옵소서. 빚을 진 사람이지만 강한 의무감을 가지고 무한한 행복 가운데 자유를 누리게 하옵소서. "나 너희들을 사랑하듯 서로 사랑하라 죽기까지 사랑하신 주 그 보다 더 큰사랑 없네." 사랑으로 가득 차게 하옵소서. 진리와 함께 기뻐하게 하옵소서.

사랑의 주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찬송가 466장)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외부 필진의 글은 본지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연요한기도 #아침을여는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