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올해 2분기(4~6월) 분양물량이 지난 2000년 이후 최대치를 기록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8일 부동산 포털 닥터아파트(www.DrApt.com)에 따르면 올 2분기 분양물량은 128곳, 9만4216가구로 조사됐다. 전년 동기(119곳, 6만7881가구)보다 39% 증가한 수치다. 종전 기록인 2002년 199곳, 7만7780가구보다도 21%가 많다.

월별로는 4월이 압도적으로 많다. 77곳, 5만4607가구에 달한다. 전년 동월(2만2011가구)과 비교해 148%가 증가했다. 5월은 28곳, 2만2090가구, 6월은 23곳, 1만7519가구로 나타났다.

수도권은 6만544가구다. 역시 2000년 이후 최대물량이다. 지역별로 ▲서울 20곳, 7258가구 ▲신도시 8곳, 5898가구 ▲인천·경기 50곳, 4만7388가구 등이 분양된다.

지방은 3만3672가구로 2005년 4만6078가구에는 못 미쳤다. 지역별로 ▲5대 광역시 14곳, 5819가구 ▲기타지방 37곳, 27853가구 등이 2분기에 분양을 앞두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분양물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