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파잠수 이종인 대표가 개발한 '다이빙벨'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

18일 방송된 JTBC '뉴스 9'에는 이종인 대표가 출연해 다이빙벨 기술에 대해 소개했다.

이종인 대표는 "내가 2000년도에 제작한 다이빙벨은 유속에 상관없이 20시간 정도 연속 작업할 수 있는 기술"이라고 설명해 눈길을 모았다.

하지만 다이빙벨을 사용할 수 없다고 밝히며 "장비가 있어도 현장에 가면 안 된다. 전문가라고 무조건 시켜달라고 할 수 없다. 구조작업에 민간인이 끼어들어 지휘 할 수 없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종인 대표는 알파잠수기술공사의 대표로 '30년 경력'의 국내 최고 해난 구조 전문가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종인 #다이빙벨 #다이빙벨 #알파잠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