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신대 개교 60주년 앰블럼   ©침신대

침례신학대학교(침신대·배국원 총장)는 개교 60주년을 맞아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다양한 행사를 선보인다. 또 침신대는 16일에 슬로건 및 앰블럼을 공개했다.

개교 60주년 슬로건은 'For Jesus 한 길 60년! 한 꿈 100년!'이다. 앰플럼은 예수그리스도를 위하여 지나온 세월동안 복음주의 신학을 표방하고 정도(正道)를 걸으며 백년의 교육도 미래지향적으로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배국원 총장은 이번 슬로건과 앰블럼을 공개하면서 "올해 개교 60주년을 맞아 더욱 더 내실 있는 신학 및 신앙교육을 통해 침례신학대학교가 사랑의 공동체, 교학유친(敎學有親) 캠퍼스가 되도록 교직원 모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침신대는 개교 60주년 행사를 맞아 다양한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오는 5월27일(화) 개교기념예배에는 1953~4년에 입학한 1회 입학생을 초청하여 기념메달 수여 및 표창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밖에도 동문음악회, 출판기념회, 헌헐과 인체조직 기증 서약을 하는 생명나눔캠페인, 글로벌 해외탐방공모전, 미주 침례교신학대학원과의 MOU 체결, 장애인과 함께하는 With 마라톤, 대학축제인 목산제 등이 오는 5월26일부터 29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침례신학대학교는 1953년 6월 대전 동구 중동에 '침례회 성경학원'을 설립, 1954년 7월 문교부로부터 침례신학교로 인가를 받았으며, 1992년 대전 유성구 하기동으로 이전하여 올해로 개교 60주년을 맞이했다. 현재까지 8개 학부과정과 6개의 대학원 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1만5천여 명의 동문을 배출한 침례교단 유일의 신학교육기관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침신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