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의료관광협의회는 의료관광객을 위해 모바일 웹 서비스를 구축하고 7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한다.

협의회 관계자는 "전 세계적으로 스마트폰 사용자들이 증가함에 따라, 강남구 의료관광 홈페이지를 스마트폰에 최적 된 모바일 웹으로 구축했다"라고 밝혔다. 홈페이지는 QR코드(위 이미지)를 이용해 접속할 수 있게 했다.

기존 의료관광 홈페이지 업그레이드에 이어 이번 모바일 웹페이지 구축을 통해 강남구는 의료관광 소개는 물론 의료기관 정보, 관광정보 및 동영상 등을 스마트폰에 최적화 된 상태로 제공하며 관광객을 위한 앞선 경쟁력과 배려를 보이고 있다.

현재 모바일 웹페이지는 한국어, 영어, 중국어를 지원한다. 일본어와 러시아어를 추가하고 있다.

민ㆍ관이 협력체계가 잡혀있는 강남구는 외국인 의료관광객 3만 명 유치를 목표로 중국ㆍ러시아ㆍ베트남 등의 국가에 집중해 지속적인 온오프라인 홍보와 해외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강남구 #의료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