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경기가 호전되면서 서울지역에서 가격상위 20%에 드는 아파트의 평균가격이 3년 4개월 만에 다시10억원을 넘어섰다.

12일 KB국민은행의 월간 KB주택가격동향을 보면 지난 달(9월) 서울에서 가격 상위 20%에 해당하는 5분위 아파트의 평균가격은 10억608만원으로 10억원을 돌파했다.

이는 1년 전(9억4천715만원)보다 6.2%, 2년 전(8억9천278만원)에 비해서는 12.7% 오른 가격이다.

2008년 말 이후 흐름을 보면 2011년 6월에 10억6천158만원으로 고점을 찍고 하락세를 타고는 지난해 1월 8억9천138만원을 바닥으로 반등했다.

지난 1년 사이 서울지역 소형아파트 매매가격이 6.2% 오르면서 중형도 4.4%, 중대형은 2.5%, 대형은 1.6% 동반 상승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아파트가격 #아파트상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