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 오후 2시 ‘매.마.토.2’ 강사로 나서
죽음의 문턱에서 생명으로 옮겨진 하나님의 은혜 찬양 예정


찬양사역자 박종호 장로가 오는 29일 토요일 오후 2시 서울 중랑구 상봉동 은혜제일교회(최원호 목사, 국제독립교회연합회)가 진행하는 ‘매.마.토.2’에서 간증과 함께 찬양으로 하나님의 은혜를 전한다.

‘은혜 말고는 아무것도 없습니다’라고 고백하는 박종호 장로는 간암 말기에 간이식을 하지 않으면 죽을 수밖에 없는 시한부 인생의 터널 속에서 기적을 베푸신 하나님의 은혜를 찬양할 예정이다. 은혜제일교회 최원호 목사는 “지난달 이지선 한동대 교수에 이어 다시 한 번 삶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은혜제일교회는 매월 마지막 토요일 오후 2시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무료로 매.마.토.2 ‘행복한 우리동네 북 콘서트’를 개최하고 있다. 지금까지 ‘매.마.토.2’에 초청된 강사는 최원호 목사, 김성이 전 보건복지부 장관, 용혜원 시인, 임선주 찬양사역자, 구재서 전 육군훈련소장, 정남환 박사, 이지선 한동대 교수 등으로, 지역주민과 참석자들에게 큰 행복을 안겨 주었다.

 

은혜제일교회, 박종호 장로와 함께하는 은혜가 넘치는 찬양콘서트

오는 11월 26일에는 강원국 작가·전 연설비서관을 초청했다. 강원국 작가는 쉽게 생각할수록 쉬워진다는 말과 글을 통해 행복을 선사할 예정이다.

 

성탄을 기념하는 12월 매.마.토.2는 두 주 앞당겨 17일 토요일 오후 2시 브래드 TV 김종철 감독(제3성전, 유대인 성경)과 특별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12월 참석자들에게는 교회가 제작한 2023년도 3단 숫자판 벽걸이 달력을 선물할 계획이다.

한편, 은혜제일교회는 ‘행복한 교회, 행복한 가정’을 모토로, 최원호 목사가 수십 년 간 배우고 익힌 상담심리 전문영역을 목회 사역에 쏟아부어 ‘상담목회’에 집중하고 있다. 또한 매.마.토.2를 통해 다양한 분야의 저자를 초청해 지역 사회와 주민과 호흡하며 교회의 긍정적 영향력을 회복해 왔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은혜제일교회 #박종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