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복음신나는교회 전도축제
 ©주최 측 제공

서울 양천구 신월동 소재 순복음신나는교회는 오는 14일부터 내달 12일까지 5인5색 전도 축제를 개최하기로 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 기간의 주일마다 열릴 예정인 전도축제에는 신바울 선교사(책 살아계심 저자), 황국명목사(CCM 밴드 다윗과요나단), 최철규 만화가, 최선규 전 KBS 아나운서, 정종섭 씨(SBS생활의달인 출연자)가 초청돼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순복음신나는교회는 태권도세계선교로 유명한 이후관 목사가 담임하고 있다.

순복음신나는교회는 “비록 교인은10명 정도 되지만 이번에 건설현장에서 몸이 아파서 잘 나가지도 못하시고 살림을 꾸려나가던 사모님도 어린이집 보육교사직을 그만둬서 재정과 목회가 같이 어려워졌다”며 “목회에 힘을 내기 위해 초청자 5명이 큰 사례 없이 전도축제 강사로 서게 됐다”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순복음신나는교회 #5인5색전도축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