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예수병원, 환자안전 라운딩 ‘의무기록의 날’을 진행했다.
전주예수병원은 환자안전 라운딩 ‘의무기록의 날’을 진행했다. ©전주예수병원

예수병원은 지난달 25일, 의료관리실장을 비롯한 의무기록과, 전산정보과, 환자안전 전담자가 함께하는 환자안전 라운딩 ‘의무기록의 날’을 진행했다.

예수병원 측은 “이날 ‘의무기록의 날’ 라운딩은 관련 부서들을 방문해 환자 정보, 환자 보호자 및 대리인의 정보를 포함한 개인정보를 인증 기준에 맞게 관리 되는지와 의료인의 진료기록 성실 기재 의무, 설명의무(동의서), 진료기록의 비밀유지, 정보유출 예방에 관한 사항을 중점으로 확인했다”며 “또한 정확한 의무기록 및 개인정보 인식강화에 대한 퀴즈를 통해 직원을 격려하고 안전한 환자안전 문화 강화할 수 있도록 독려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환자안전 라운딩은 환자 및 직원의 안전하고 건강한 병원 환경을 조성해 나가기 위한 활동으로 예수병원은 매월 경영진과 함께 환자안전과 관련해 개선해야 할 다양한 의견들을 수렴하고 있다”고 밝혔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