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포항시자원봉사센터(이사장 조규용)는 26일 한동대학교에서 외국인 유학생들을 위해 마스크와 천연비누를 전달했다.

포항시자원봉사센터는 공적 마스크 구입이 어려운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자원봉사동아리 연합회(회장 박두웅)에서 제작한 면마스크 150개,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동부봉사관에서 후원한 보건용 마스크 480개, 면마스크 200개와 ‘오!친구 가족봉사단’(회장 김명환)에서 만든 손 세정용 천연비누 150개를 전달했다.

포항시자원봉사센터 조규용 이사장은 “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외국인 유학생에게 도움이 되길 바라며, 지역 사회와 함께하는 한동대 학생들로 인해 든든하다”고 말했다.

한동대학교는 김대식 부총장은 “우리 학교 외국인 유학생들을 위한 지원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외국인 유학생들이 지역 사회에서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각별히 관심을 기울여달라”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