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대 현동홀(본관)전경
한동대 현동홀(본관)전경 ©한동대

한동대학교(총장 장순흥)는 23일 장순흥 총장을 비롯한 교무위원들의 급여 20%를 3개월간 반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동대학교는 23일 긴급 교무회의를 열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교내의 재정적 피해 부담을 함께 나누는 차원에서 총장을 비롯한 교무위원들의 급여 20%를 3개월간 반납하는 것에 의견을 모았다.

장순흥 총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에 학교가 동참한다는 취지에서 교무위원들이 3개월간 급여의 20%를 반납하기로 결정했다”며 “자발적으로 결정해 준 교무위원들에게 감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