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GE 전경사진
IGE 전경사진 ©한동대

한동대학교(총장 장순흥)는 유엔아카데믹임팩트(United Nations Academic Impact, 이하 UNAI)의 고등교육역량개발을 위한 글로벌 허브 기관 지위를 10년 연속 유지하게 됐다.

UNAI는 반기문 전 UN 사무총장이 주도하여 2010년 11월에 설립된 UN의 공식 프로그램이며, 최근 한동대는 UN으로부터 2021년까지 지위가 유지됨을 통보받아 10년 연속 글로벌 허브 기관으로 선정되는 성과를 이뤘다. 한동대학교는 2011년에 고등교육역량개발(Capacity Building in Higher Education Systems)을 위한 글로벌 허브 기관으로 최초 지정된 바 있다.

UNAI는 UN의 3대 지향점인 세계평화, 경제개발 및 인권신장과 함께 개발도상국의 빈곤퇴치를 위해 전 세계 고등교육 기관들이 교육과 연구를 통해 지원하는 글로벌 이니셔티브다. 현재 전 세계 약 1,400개 대학 및 기관들이 참여하고 있다.

UNAI는 전략원칙 10개 조항을 설정해 참여 기관들이 이 가운데 한 가지 이상의 실질적인 기여를 하도록 권장한다. 또한 각 원칙들의 효과적인 수행을 위하여 각 조항별로 글로벌 허브 기관을 지정하고 있다.

한편, 한동대학교는 한국 최초 유네스코 유니트윈(UNESCO UNITWIN) 주관대학으로서 10여 년간 개발도상국 대학과 기업가정신훈련 및 공동교육과정 등 다양한 고등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해 왔고, 정부와 UN 및 UNESCO로부터 그 성과를 인정받은 바 있다. 지난해 5월에는 UNAI 반기문 글로벌교육원(IGE)을 개원하여 전인적 교육을 통한 세계시민 양성을 핵심 가치로 내세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