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은 강진을 맞은 네팔에 재난구호반을 파견하는 한편 100만 달러를 지원한다고 25일 발표했다.

백악관과 존 케리 국무장관은 이를 발표하면서 미국이 네팔 국민과 함께하며 진심어린 애도를 보낸다고 말했다.

그는 국제개발처(USAID)가 재난구호반을 운용하며 도시 수색·구조팀을 가동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버나데트 미한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대변인은 미국이 추가 지원을 할 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발표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네팔지진 #네팔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