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계 거목들의 어버이날 디너쇼가 잇따라 열린다.

가수 이미자(73)는 5월 7~8일 오후 6시30분 서울 삼성동 그랜드인터콘티넨탈호텔 그랜드볼룸에서 '2014 이미자 55주년 기념 어버이날 디너쇼'를 펼친다.

1959년 열아홉 순정으로 데뷔한 이미자는 올해로 가수 데뷔 55주년을 맞았다. '엘리지의 여왕'으로 통하며 여전히 인기를 누리고 있다. 지난 달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은 이미자의 데뷔 첫 예능 출연으로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번 디너쇼에서는 자신의 음악인생 55년과 부모들의 인생을 되돌아보는 자리를 마련한다. 이미자가 평생을 함께해 온 노래들을 파노라마 형식으로 보여준다.

자신의 3대 히트곡인 '동백아가씨' '기러기 아빠' '섬마을 선생님'을 비롯해 '여자의 일생' '흑산도 아가씨' '열아홉 순정' 등의 히트곡을 들려준다.

KBS 1TV '가요무대'의 진행자 김동건 아나운서가 특별 진행을 맡는다. 쇼플러스 엔터테인먼트. 20만~25만원. 1544-7543

'세시봉 큰형님'인 가수 조영남(69)은 5월9일 여의도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2014 조영남 어버이날 디너쇼'를 연다. 조영남 디너쇼는 지난 10년간 티켓이 단 한 장도 남지 않은 '완전매진' 사례를 기록했다.

이번 무대에서도 클래식과 팝송, 가요, 트로트를 넘나드는 다채로운 무대를 꾸민다. 데뷔곡 '딜라일라'를 비롯해 '화개장터', '제비' 등 히트곡과 70년대 명동 음악 다방 '세시봉'에서 부르던 곡들을 선사한다.

특히 지난 9일 연 칠순 잔치 때 발표한 신곡 '대자보'를 들려준다. 자신이 직접 작곡한 신곡을 내놓는 건 '화개장터' 이후 26년 만이다.

성악가 8인으로 구성된 특별 게스트와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20만~23만원. 쇼플러스 엔터테인먼트. 1544-7543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미자 #조영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