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은 3일 서울 사무국에서 가수 겸 배우인 동방신기의 유노윤호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왼쪽부터) 기아대책 이성민 회장과 유노윤호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아대책

국제구호단체인 기아대책이 지난 3일 남성 2인조 그룹 동방신기 유노윤호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유노윤호는 이날 위촉패를 받고 "먹고 입을 것 못지않게 중요한 것이 꿈을 이룰 수 있다는 희망인 것 같다"면서 "앞으로도 힘들고 아픈 아이들이 희망을 찾을 수 있도록 사랑을 나누는 일을 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유노윤호는 지난해 9월 방송 촬영차 아프리카 가나를 방문하면서 기아대책과 인연을 맺었고, 가나 북부지역 볼가탕가 마을에 학교를 짓는 활동에 동참했다.

유노윤호는 앞으로 가난과 질병으로 고통받는 어린이를 돕는 사업인 '기아대책 어린이개발사업(CDP)'을 홍보하게 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기아대책 #유노윤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