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가 유방암의 재발을 막는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스웨덴 룬드대 연구팀은 유방암 생존자 3백 명을 대상으로 5년간 조사를 실시해 커피를 하루 2잔 이상 마실 경우 재발 확률이 50%나 낮아짐을 확인했다.

유방암 치료에 쓰이는 약물은 일반적으로 항에스트로겐인 타목시펜이다. 커피는 타목시펜을 더욱 활성화시켜 유방암의 재발을 억제한다는 것이 연구팀의 설명이다. 커피의 어떤 성분이 타목시펜의 활동을 돕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그러나 유방의 종양이 성장하는 데에 에스트로겐이 관여하기 때문에 타목시펜으로 이를 억제하는 것인데 커피가 이를 돕는다는 것이다.

한편, 최근 한국에서는 커피의 카페스톨 성분이 신생 혈관 형성을 억제해 당뇨병성 망막증, 암 세포 성장, 자궁내막증 등에도 효과가 있다는 것이 연구결과 확인되기도 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커피효능 #커피암억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