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군에 피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의 친형 이래진 씨와 유족의 법률대리인 김기윤 변호사가 28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서 월북조작 혐의 관련 당시 민정수석실 행정관, 해경 관계자 등 추가 형사고발을 하고 있다. ⓒ뉴시스
북한군에 피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의 친형 이래진 씨와 유족의 법률대리인 김기윤 변호사가 과거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서 월북조작 혐의 관련 당시 민정수석실 행정관, 해경 관계자 등 추가 형사고발을 하고 있다. ⓒ뉴시스

북한군에 피살된 한국 해양수산부 공무원의 친형이 북한에 억류됐다 사망한 미국인 대학생 오토 웜비어의 부모를 만나 북한 문제를 논의한다.

5일(현지시간) 미국의소리(VOA)에 따르면 2020년 서해상에서 북한군에 사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 고 이대준씨의 형 이래진씨가 북한 인권 유린의 상징이 된 오토 웜비어의 부모로부터 자택 초청을 받아 오는 17일 오하이오주 신시내티를 찾는다.

이씨는 VOA와의 통화에서 13일부터 시작하는 미국 방문 일정에 맞춰 웜비어 부모에게 면담을 요청했었다며 좋은 소식을 전해 들어 기쁘다고 말했다.

그는 웜비어 부모와 북한 정권의 책임을 추궁하는 방안에 대한 조언을 구하고 북한 인권 유린 실태 고발을 위한 연대를 다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씨는 웜비어 부모에게 동생 죽음에 대해 북한 정권에 책임을 물을 방안, 특히 북한의 자산 동결 등 재판 사례에 대한 조언을 구하고 싶다고 전했다.

웜비어 부모는 아들이 2016년 1월 북한에 억류됐다 혼수상태로 석방된 뒤 엿새 만에 숨지자 2018년 4월 워싱턴 DC 연방 법원에 북한을 상대로 손해배상 소송을 냈다.

이후 법원은 북한에 5억 133만 달러를 배상하도록 판결했고, 웜비어 부모는 지난 1월 뉴욕주 감사원이 압류한 북한 조선 광선은행의 동결 자금 24만 달러를 지급받았다.

이씨는 13~19일 북한자유이주민 인권을 위한 국제의원연맹(IPCNKR) 총회 참석을 위해 미국을 방문한다.

총회에는 하태경 의원 외에 지성호, 홍석준, 황보승희 의원과 최성용 납북자가족모임 대표, 황우여 상임고문, 권은경 북한민주화네트워크 대표 등이 참가한다.

이씨는 낸시 펠로시 미 하원의장과의 면담을 추진하고 있으며, 유엔 사무총장에게 서한도 전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북한의 사과를 받아내기 전까지 동생에게 일어난 일에 대해 말하는 것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며, 지난 3일 만난 엘리자베스 살몬 신임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에게도 이 점을 강조했다고 설명했다.

/뉴시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이래진 #피살공무원 #웜비어 #북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