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미혜
정미혜 씨의 첫 싱글 ‘첫사랑의 회복’ 앨범 표지

주찬양선교단은 ‘그이름’ ‘나’ 등 널리 회자되는 찬양곡들을 많이 출시하며 한국 CCM의 선구자로 불리는 1980년대 찬양선교단체이다. 그 선교단에서 젊은 시절 소프라노로 3년 정도 활동했었던 정미혜 씨가 두 번째 주를 향한 찬양의 고백을 담은 싱글 ‘하나님의 계획’을 최근 출시했다. 찬양사역자 지선 씨가 소속되어 있는 아이빅미디어에서 앨범을 제작했고 편곡에는 박정현프로듀서, 연주에는 아이빅밴드가 함께 했다.

첫 싱글인 ‘첫사랑의 회복’과 이번에 출시한 ‘하나님의 계획’ 두 곡 모두 본인이 작사한 곡이다. 첫사랑의 회복은 주님의 사랑에 감격해서 그리고 하나님의 계획은 불안과 힘듦 속에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을 위해 주님의 인도하심을 바라보기를 원하며 작사했다고 한다.

정미혜
정미혜 씨

정미혜 씨는 앞으로 계획에 대해 “교회 찬양 집회에서 사역하기를 바라고 개인콘서트도 할 겁니다. 여러 어려움으로 힘들어 하고 있는 분들에게 찬양을 통해서 주님께서 주시는 위로와 소망을 전하는 사람이 되기를 기도하며 살고 싶습니다”고 했다.

또 “지난 세월이 참 많이 힘들었기에 많은 사람들이 힘을 얻을 수 있는 찬양 사역자가 되어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사람이 되었으면 합니다”고 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정미혜 #하나님의계획 #첫사랑의회복 #주찬양선교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