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원대
ⓒ목원대

목원대 TV·영화학부 박철웅 교수가 연출한 영화 ‘대전 블루스’가 오는 23일 대전 씨네인디유(cine indie-u)를 비롯한 전국의 독립영화관, 네이버, IPTV에서 동시 개봉한다.

영화 ‘대전 블루스’는 호스피스 병동에서 죽음을 앞둔 환자들의 희노애락을 담고 있으며 죽음에 대한 인간의 두려움과 공포에 대한 다양한 표현 방식을 보여준다.

이 작품은 대전시 장편영화 제작지원 1호 작품으로, 목원대를 비롯한 대전 전역에서 촬영을 진행했고, 제작과정에서 목원대 TV·영화학부 학생들이 스태프와 배우로서 참여했다.

박 교수는 “영화는 ‘죽음‘이라는 이별을 두려워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통해 감동적인 사랑의 메시지와 가족의 소중함을 강조한다”며 “이 과정을 통해 삶에 찌들고 고단했던 관객들에게 위로와 안식을 전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박철웅 교수는 전작 ‘특별시 사람들’을 통해 후쿠오카 아시아영화제 대상, 브졸영화제 심사위원특별언급상 등을 수상한 전력이 있다.

목원대 박철웅 교수
목원대 박철웅 교수 ©목원대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목원대 #박철웅교수 #대전블루스 #TV영화학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