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나성범
▲프로야구 NC다이노스 소속 나성범 선수 ©NC다이노스

[기독일보=스포츠] 프로야구 NC다이노스의 나성범(26)이 기초군사 훈련을 받기 위해 23일 입소한 가운데 예비신부와 아들이 함께해 눈길을 끌었다.

2015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 12' 초대 챔피언의 꿈을 이룬 나성범은 이날 오후 세종시 금남면 국곡리에 있는 32사단 훈련소에 다른 팀 소속 오재원(30·두산), 황재균(27·롯데), 차우찬(28·삼성), 손아섭(27·롯데), 김상수(25·삼성)와 함께 입소했다.

나성범은 지난해 '2014 인천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면서 병역혜택을 받았고, 이로 인해 4주간의 기초군사훈련만 받으면 된다.

다음달 18일 퇴소하는 나성범은 퇴소 다음날인 19일 오후 12시 서울시 강남구 노보텔 엠베서더 강남에서 예비신부 박은비(23)씨와 웨딩마치를 올린다.

나성범의 결혼식을 담당하는 ㈜아이패밀리SC(아이웨딩)는 "예비 신부는 음악을 전공하는 대학생으로 빼어난 미모와 깜찍한 매력의 소유자"라고 소개했다.

나성범은 올 시즌 프로야구 개막을 앞둔 지난 3월 12일 경남 창원시 마산구장에서 SK 와이번스와 시범경기를 앞두고 “대학 후배인 아내와 2012년부터 교제해 지난해 4월 아들을 얻었다”고 깜짝 발표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프로야구 #나성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