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병원
 ©예수병원

예수병원은 지난 22일 병원 본관 2층에서 60평 규모로 환자 치료의 편의를 위해 넓고 쾌적하게 피부과의 진찰실을 리모델링해, 김철승 병원장을 비롯한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이날 개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예수병원은 “화이트와 블루톤으로 세련되고 밝게 꾸민 피부과는 진료실 3개를 비롯해 레이저치료실, 수술실, 피부관리실, 광선치료실 등을 갖추고 있다”고 했다.

예수병원 피부과는 이진호, 임지홍 등 2명의 전문의가 감염성 피부질환, 습진질환(아토피 피부염), 두드러기, 피부종양, 일반 피부질환, 두드러기, 건선, 피부 레이저 등의 전문분야의 피부질환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

예수병원은 최근 성형외과, 심장혈관외과 수술실 개소, 가정의학과, 건강의학센터, 안과, 신경외과 리모델링 개소 등 시설 및 환경개선 사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의료의 질 뿐 만 아니라 고객 만족도 또한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예수병원 #피부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