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직선 이승율 신임 후원회장, 진승호 신임 대표회장 취임
직장선교 대상 ‘서울시개인택시선교회’ ‘김봉래 목사’ 수상

올해 직장선교 40주년을 맞는 한국기독교직장선교연합회(한직선, 대표회장 진승호)가 23일 남대문교회(손윤탁 목사)에서 제40차 신년하례식 및 제9회 직장선교 대상 시상식을 거행한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한 방역수칙 준수를 위해 유튜브 생중계를 활용한 온오프라인 방식을 병행한다.

한직선은 “특별히 남대문교회는 한국 직장선교의 효시인 미국 의료 선교사 알렌의 제중원을 모태로 설립된 유서 깊은 장소”라며 “코로나 상황을 고려하여 현장에는 순서자와 주요 관계자 등 최소 인원만 참석하게 된다”고 전했다.

한직선 창립 39주년 감사예배 및 제40차 정기총회
(자료사진) 작년 12월 한직선 창립 39주년 감사예배 및 제40차 정기총회가 충무성결교회에서 열렸다. ©한직선

1부 신년하례예배에서는 한국기독교직장선교목회자협의회(직목협) 대표회장 손윤탁 목사가 ‘우리가 다 하나가 되어’(요 17:21)라는 제목으로 설교한다. 2부 제40차 신년하례식에서는 박흥일 한직선 명예이사장, 주대준 이사장, 정근모 세계기독교직장선교연합회(세직선) 총재, 두상달 국가조찬기도회 직전회장 등 한직선 리더십이 영상으로 신년사를 전한다. 이어 전국 지역·직능 회장 15명이 영상으로 축하 인사를 전한다. 제주연합회 이종문 회장과 체코로 파송된 박은규 선교사도 영상 축하 인사를 보내왔다.

이취임식에서는 직전 대표회장 손영철 장로의 이임 인사 후 신임 후원회장 이승율 장로(한국CBMC 직전 중앙회장)와 신임 대표회장 진승호 장로가 취임 인사를 전한다. 2021년 한직선 사역 방향과 신임 본부장들을 소개하는 시간도 갖는다.

3부 제9회 직장선교대상 시상식 및 기도회는 직장선교사회문화원(직선문·설립이사장 박흥일 장로, 원장 명근식 장로) 주관으로 열린다. 대상 단체부문은 서울시개인택시선교회(송파지회), 개인부문은 김봉래 홍성직장선교연합회 지도목사가 수상한다. 서울시개인택시선교회는 매년 세직선과 공동으로 외국인 신학생과 근로자들을 대상으로 무료로 운행 안내하면서 위로, 봉사활동을 펼쳤다. 특히 2018년 평창올림픽 당시 외국 선수와 관광객들을 위한 운행 안내 봉사를 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김봉래 지도목사는 홍성직장선교연합회를 창립하여 회장과 지도목사, 홍성 직장선교대학(직선대) 학장으로 장기간 헌신하고 봉사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모범직장선교사상은 증권단선교회 창립 때부터 지도목사로 섬긴 김원철 목사와 이상인 직선대 전임간사가 수상의 영예를 안는다. 공로상은 울산직장선교연합회 고문 서영준 장로, 감사패는 언론 보도와 홍보를 적극적으로 협조한 국민일보 유영대 부장이 받는다.

윤재봉 직목협 상임회장의 인도로 진행하는 신년특별기도회에서는 △나라와 민족 △코로나19 종식 △직장선교 활성화 △한국교회의 갱신과 부흥을 위해 현장과 비대면으로 참여하는 모든 직장 선교사가 뜨겁게 기도하면서 새해 힘찬 출발을 다짐할 예정이다.

진승호 신임 대표회장은 “직장선교 40주년을 맞아 한직선, 세직선, 직선대, 직선문, 직목협, 공선연 등 직장선교 기관의 연대와 협력이 중요하며, 청장년 직장선교사들의 양성 및 훈련이 필요하다”고 강조하고 “이를 위한 최대한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직장선교 #한국기독교직장선교연합회 #한직선 #신년하례회 #직장선교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