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런던 더비서 아스널을 2-0 꺾고 1위 탈환
손흥민 5시즌 연수 두 자릿수 득점

손흥민
손흥민(토트넘·28)이 영국 BBC 선정 주간 베스트11에 이름을 당당히 올렸다. ©영국 BBC 홈페이지 캡처

‘북런던 더비’에서 환상적인 감아차기로 시즌 10호골을 터트린 ‘소니’ 손흥민(토트넘·28)이 영국 BBC 선정 주간 베스트11에 이름을 당당히 올렸다.

손흥민은 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0~2021시즌 EPL 11라운드 홈 경기에서 손흥민의 선제골과 케인의 쐐기골을 앞세워 2-0으로 승리했다

손흥민은 전반 13분 역습 찬스에서 해리 케인의 패스를 받아 환상적인 오른발 감아차기 슛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이어 전반 추가시간엔 감각적인 패스로 케인의 추가골을 도왔다.

손흥민은 이로서 5시즌 연속 EPL 두 자릿수 득점 기록을 세웠으며, 토트넘에선 EPL 출범 후 로비 킨, 케인에 이어 3번째로 이번 시즌 공식전 13골 6도움(EPL 10골 3도움·유로파리그 3골 3도움)을 기록 중이다.

손흥민은 주간 베스트11(3-4-3 포메이션 기준)에서 당당히 해리 케인(토트넘)과 윌프리드 자하(크리스털 팰리스)와 함께 스리톱으로 선정됐다.

베스트로 선정한 크룩은 “토트넘이 북런던 더비에서 이렇게 좋은 출발을 한 적이 없다”며 “손흥민의 골은 마법과 같았다”라고 극찬했다.

한편 베스트11 미드필더에는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토트넘), 폴 포그바(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케빈 더 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 조르지니오 바이날둠(리버풀)이, 수비수로는 에릭 다이어(토트넘), 파비뉴(리버풀), 커트 주마(첼시)가, 골키퍼는 닉 포프(번리)가 각각 선정됐다.

이주의 팀에는 토트넘이 4명으로 가장 많이 포함됐다. 그 다음으로 리버풀이 2명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손흥민 #토트넘 #영국BBC #주간베스트 #best #해리케인 #무리뉴 #EPL #10호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