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KMQ포럼 ‘선교와 동원’

2020 KMQ포럼이 7월 20일 오전 9시 30분 서빙고 온누리교회 두란노홀에서 열린다.

한국세계선교협의회(KWMA)가 주최하고 한국선교KMQ가 주관하는 이번 포럼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변화와 도전에 직면한 한국선교가 세계 변화에 맞춰 선교와 동원 방안을 함께 고민하고 논의하기 위해 '선교와 동원'을 주제로 마련됐다.

총 세 세션에서 각각 발표와 질의 응답 및 토론으로 진행하며, 이후 종합토론으로 진행한다. 세션Ⅰ에서는 김마가 GO선교회 본부장이 '한국의 선교운동', 이대행 선교한국 상임위원장이 '청년 선교 동원_선교한국 운동을 중심으로', 세션Ⅱ에서는 엄상섭 JDM 한국대표가 '대학생선교단체의 해외선교동원_JDM을 중심으로', 서근석 고신 훈련국장이 '교단 선교부의 동원_고신 교단 안에 차세대 선교 동원', 소영섭 바울선교회 연구소장이 '청년 동원을 위한 선교 단체의 대안'을 발표한다. 세션Ⅲ에서는 서동찬 한반도대학원대학교 교수가 '선교 동원의 구조와 전략', 전은표 카이로스 동원전략디렉터가 '선교, 동원에서 동행으로_청년층을 중심으로'에 대해 발표한다.

예배 설교는 온누리교회 2000선교본부 본부장 김홍주 목사가 전하며, 포럼 개요와 취지는 KMQ 편집인 성남용 목사(삼광교회, 총신대목회신학전문대학원 교수)가 소개한다.

한국선교KMQ 관계자는 "한국선교의 내일을 준비하는 영역인 '동원'은 앞으로 대상과 숫자보다 선교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사람을 일으켜 보내는 개념으로 변화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특히 코로나19로 선교현장이 전혀 다른 이슈에 직면한 가운데 한국선교의 전체 장래를 고민하며 이정표를 세우고, 전략을 나누는 장을 준비할 것"이라며 "전 세계의 변화와 도전 앞에서 하나님이 주시는 지혜를 구하고 한국선교의 방향성을 함께 찾아가기 위해 동역자들을 초대한다"고 말했다.

코로나 방역을 위해 7월 8일까지 선착순 100명을 모집하며, 사전 등록자만 참여할 수 있다. KF94 이상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소독과 발열체크 완료 후 입장이 가능하다. 등록비는 1만 원(중식, 석식, 자료집 제공)이며 자세한 사항은 전화(070-5222-3012)나 이메일(kmqdesk@gmail.com)로 문의하면 된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