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협 가정주간 연합예배
©한국기독교가정생활협회

한국기독교가정생활협회(이하 가정협)는 4월 28일 오후 2시, 신내감리교회에서 제65회 가정주간 연합예배.가정평화상 시상식을 개최한다.

‘더불어 살아가는 하나님의 가정 - 우는 가정과 함께(롬12:15)’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 날 행사에서는 1부 ‘가정주간 연합예배’, 자매결연 협약식, 2부 ‘2020 가정평화상 시상식’ 등도 있을 예정이다.

가정협은 매년 5월 가정주간을 선포하고 연합예배와 가정평화상을 시상해왔으며, 올해로 65회를 맞는 가정주간 연합예배는 가정의 중요성을 되새기며 가정생활신앙운동을 확산시키기 위해 시작되었다. 코로나19로 인해 영상으로 드려지는 연합예배는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장 육순종 목사의 설교로 드려지며, 뮤지컬배우 김은영 님의 특별찬양 순서와 가정선언문 낭독, 자매결연 협약식 등으로 진행, 가정생활협회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사회에서 소외당하고 차별받는 우리 주변의 우는 가정들의 아픔을 공감하고 동행하는 기관이나 단체, 교회를 선정 시상하는 가정평화상은 성 착취와 성폭력으로 고통받는 청소년들의 쉼터를 운영하는 <웨슬리마을신나는디딤터>와 다문화 가정, 북한이탈주민가정을 세심하게 돌보는 목회사역을 하는 순복음 만백성교회 강희욱 목사가 수상한다.

가정협은 “가정주간 연합예배에서는 자매결연 협약식을 통해 사회에서 소외당하고 차별받는 가정들을 위해 월간 「새가정」과 가정예배서 『하나님의 뜻을 따라』를 기증하는 협약식을 가진다“며 “가정협과 새가정이 앞으로도 우는 가정과 함께 울어주고, 그들의 삶의 이야기를 지속해서 알림으로 더불어 살아가는 아름다운 세상을 만드는 일에 조금이나마 역할을 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가정협은 “특별히 올해 연합예배는 한국교회에 가정주간의 의미를 알리고, 가정주간을 지켜 달라고 요청하는 의미에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와 공동으로 주관한다“고 했다.

또한 “가정주간 한 주간 동안 가족들이 서로를 위해 기도할 수 있도록 가족을 위한 기도문(부모용과 자녀용으로 구분)을 웹카드와 유튜브 동영상을 통해 배포할 예정이며,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매일 주어진 기도제목을 가지고 함께 기도하며 가족의 소중함을 느끼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한국기독교가정생활협의회 #가정협 #가정예배 #가정의날 #가정주간 #코로나19 #가정평화상 #시상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