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 초록우산
배우 이민호와 MYM엔터테인먼트가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PROMIZ)’를 통해 2일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성금 1천만원을 에 전달했다. ©MYM ENTERTAINMENT 제공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의 관계자는 “배우 이민호와 MYM엔터테인먼트가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PROMIZ)’를 통해 2일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성금 1천만원을 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해당 기부금은 대구, 경북을 비롯해 전국에서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층, 면역취약계층 아동들의 감염 예방을 위한 개인 위생용품과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고생하는 의료진을 위한 방역용품을 구입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 관계자는 “지역 사회 감염 확산 방지 및 면역 취약계층 아동들이 안전하게 보호받기를 바라는 마음에 기부를 결심했다"며, "보건용 마스크 등 필수 방역 물품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기부 플랫폼 프로미즈(PROMIZ)는 약속(Promise), 이민호(Lee Min Ho) 그리고 이민호의 팬클럽인 미노즈(MINOZ)의 합성어로 ‘이민호와 팬들의 사랑을 모아 더 큰 사랑을 나눈다’는 뜻을 담고 있다.

한편, 이민호 팬클럽 ‘미노즈(MINOZ)’에서는 ‘코로나19’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아동지원을 위해 후원물품(쌀 1.5톤)을 어린이재단에 기부해 나눔의 의미를 더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초록우산 #이민호 #프로미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