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전 루마니아 방문해 북한 선교 위한 비전 확인
현지 선교단체 ‘카이로스 협회’와 업무협약 체결로 결실

분단시대에 통일 선교, 북한 선교 전문가를 양성하는 통일전략아카데미(원장 조요셉)가 루마니아 선교단체인 카이로스 협회(대표 발렌틴 히르호르치우)와 북한연구센타 건립과 활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11월 20일 루마니아 수체아바시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카이로스 협회의 발렌틴 히르호르치우 대표는 “공산주의 사회의 경험이 있는 루마니아는 최소한 공산주의가 무엇인지 안다”며 “루마니아인들이 핍박을 받는 북한 사람들을 위해 기도하는 것은 도덕적인 의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의 북한 연구와 협력사업 및 활동, 상호 인력 및 프로그램, 정보 교류와 자료 공유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통일전략아카데미
왼쪽부터 통일전략아카데미 조요셉 원장, 카이로스 협회 발렌틴 히르호르치우 대표 ©통일전략아카데미

통일전략아카데미의 조요셉 원장은 “3년 전 ‘루마니아를 통하여 북한을 더 가까이’라는 주제로 열린 북한선교주간에 강사로 초대되어 수체아바시를 처음으로 방문하게 되었다”라며 “루마니아 교회와 성도들에게 북한을 향한 깊은 사랑과 북한 선교를 향한 관심을 발견하고 기도하던 중, 이번 협약을 통해 동유럽 국가들까지 북한에 관심을 가질 수 있게 하는 길이 열리게 되었다”고 기대를 전했다.

 

통일전략아카데미와 협약을 체결한 카이로스 협회는 루마니아 내에서 선교 역량을 발휘해 온 전문사역단체이다. 향후 양 기관이 루마니아 수체아바시에 건립하게 될 북한연구센타는 북한선교에 관심 있는 목회자, 성도들을 위해 북한 연구와 교육을 병행하여, 수체아바시를 중심으로 동유럽 전역으로 북한에 대한 관심과 지원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한국은 통일과 북한 선교를 위한 최신 정세를 파악하고, 연구에 필요한 정보와 자료를 제공하여 전문성을 쌓아갈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카이로스 협회는 북한 관련 자료를 발간하여 루마니아 복음주의 교회들을 비롯하여 현지에 적극 공유하고, 선교사 훈련과 학교 운영을 담당하게 된다.

 

통일전략아카데미
통일전략아카데미 방문단이 루마니아 수체아바시의 프로비덴자교회에서 열린 북한선교세미나에서 강의와 간증 등을 전했다. ©통일전략아카데미

한편, 이번 루마니아 전도여행은 통일전략아카데미 3기 학생과 졸업생으로 구성된 15명의 목회자와 통일선교연구원, 선교사 등이 11월 14일부터 22일까지 9박 10일간의 여정으로 진행됐다. 루마니아에서 30년 넘게 사역해 온 정홍기·이명자 선교사(AFC선교회 소속)의 인솔로 헝가리, 오스트리아에 이어 루마니아 아라드시, 티미소아라시, 수체아바시 등에 있는 복음주의 교단 소속 4개 교회를 방문해 약 1천여 명의 루마니아 목회자와 성도에게 북한 지하교회의 현황과 한국교회 성장의 비결, 탈북민 간증 등을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통일전략아카데미 #루마니아 #북한연구센타